지리산 일대 산행기로 채워집니다.

시암재~종석대~차일봉~화엄사8.5km

조회 수 11533 추천 수 104 2005.06.06 21:24:44

지리산 종석대    (1356m)

1:25,000지형도=덕동.토지.연파.구례

 


*2003년2월9일*맑음 *기온4~8도 *일출몰07:22~18:05
코스=시암재12:00<1.5km>종석대13:00<2.1km>차일봉(1008m)
14:00<3.1km>원사봉(578.8m)15:30<1.8km>화엄사17:00

[도상8.5km/5시간 소요]

종석대전경

 

개요:  '산이 높으면 비가 그칠 날이 없고, 계곡이 깊으면 물길이 끊어질 날이 없다'는 옛말이 있다. 지리산 100여리 주능선에는 구름이 걷힐 날이 없고, 계곡 어디엔가는 비가 내리지 않는 날이 없다.

지리산은 남한 최고봉인 천왕봉을 주봉으로 하여 우리나라 최장의 주능선과 대소 15개의 지능선과 계곡이 한데 어울려 1억 3천만 평의 거대한 산악군을 이루고 있다.

옛날 지리산 자락사람들의 삶이 무척이나 고달프고 지리했고 최근의 모든 지리산 등산로가 지리(지루하다의 경상도사투리)해졌지만 오늘산행의 이 코스만큼 은 무척 상큼하다.

정상의 사람들

가는길: 지리산 종주등산의 시발점(?)이라 할 수 있는 성삼재에서 출발하면서부터는 종석대는 왕왕 빠트리고 진행하기 일쑤다.

 

하물며 차일봉 (1008m)으로 이어지는 지능선은 거의 외면 하다시피 한다. 화엄사계곡은 뻔질나게 다니면서도 말이다.

우리는 이 길을 시암재 휴게소에서 종석대 까지 가파르게 치올랐다가 차일봉 혹은 형제봉(912m)을 경유하여 마지막 엔 화엄사를 들러 볼 예정이다.

오늘 산행의 초입지점인 시암재휴게소 뒤편엔 그 흔한 이정표 하나 없고 등산로도 뚜렷하지 않지만 일단 주능선 개념으로 치오른다.

입산 금지구역 이기 때문에 차에서 내리면 빠른 동작으로 숲속으로 사라져야 한다. 종석대 정상에서 팀은 두갈레로 나뉜다.

일단 차일봉능선팀(1코스)은 서둘 것 없이 차일봉 경유 원사봉에서 화엄사로 내려선다. 주의할 곳은 원사봉에 서의 하산 길이 애매하다.

그러나 계곡이나 능선중에서 어느 것을 택해도 별 무리가 없다.

운해위로 무등산

다만 월령봉 능선팀(2코스)이 문제인데 노고단 산장 앞에서 공단직원의 눈을 피해가야 하기 때문이다.

따라서 단체 행동을 할 수가 없고 안내 또한 힘들기 때문이다. 독도에 자신이 없거나 체력이 약하신분은 삼가 할 일이다.

만약의 경우엔 코재로 되돌아 와서 화엄사 계곡으로 내려 가거나 산행 도중에 애매한 곳이 있으면 반드시 오른쪽방향(화엄사계곡)으로 탈출해야 한다.

진행이 순조로우면 일단 형제봉에 올라서 화엄사방향으로의 능선코스가 가능한지를 판단해서 행동하고, 여의치 않으면 밤재로 되돌아 와서 화엄사 주차장으로 가는 길이 안전하다.

 차일봉 능선

명소와 국보: 화엄사는 북쪽의 노고단과 차일봉, 남으로는 30여리의 화엄 골을 안고 있어 경치가 아름답다.

고색이 풍기는 각황전과 석탑, 그리고 사리탑은 국보로 지정되었고 그 옆에는 천연기념물인 올벗나무가 함께 있다.

또한 이곳의 [화엄사석경]은 의상대사가 화엄사를 전교의 도량으로 삼으면서 왕명으로 장육전(각황전의 원래이름)을 짓고. 그 사방 벽을 파르스름한 돌에 화엄경을 새겼던 것으로 전해진다.

또 글씨는 신라 명필 김생의 것으 로 알려졌는데 글자수가 무려 10조에 달하는 놀라운 것이다.

그러나 장육전 건물이 1597년 정유재란때 왜병의 방화로 불타면서 석경도 파편이 되어 흩어져 버렸다.

정유재란 이후 화엄사 석경은 360여년을 쓰레기 신세가 되어 지천으로 나뒹굴다가 1964년에야 옛유물에 대한 관심으로 이들 을 주워 모아 정리하여 101개의 상자에 넣어 보관하다가 1990년 문화부가 그 값어치를 뒤늦게 인정하여 보물 1,040호로 지정한 것이다.

화엄사 석경의 내력에서 우리는 지리산 문화재들의 수난 역정과 그 위상을 쉽게 짐작해 볼 수 있다.

원사봉 능선뒤로 왕시루봉

산행후기:성삼재를 사이에 두고 달궁계곡쪽의 매표소에 반해서 이쪽(구례군)은 문화재관람료가 보태져서 입장료가 2,600원이다. 적당히 인원수를 축소해서 통과하자 제설작업 미비로 차량통행은 시암재까지만 가능하다고 매표소 직원이 알려준다.

시암재에 내려서자 선두 두명만 숲속으로 사라지고 더 이상은 아무도 따라가질 않는다. 이상해서 알아봤더니 초입에 팬스를 설치하고 진입을 못하게 한단다.

둘러보니 공단직원은 보이질 않고 우리 일행만 우왕좌왕하기에 내가 먼저 앞장서 올라간다.

정말 이 길은 아무도 다녀가질 않아서인지 산길은커녕 가지하나 부러진 곳이 없다. 된비알을 한참 올라치자 땀방울이 송송 묻어난다. 뒤따라오는 일행들을 앞세우기 위해 한켠으로 물러섰더니 쌓인 눈에 무릎까지 푹 빠진다.

미끄러운 바윗길 절벽대를 넘어서자 드디어 주릉에 올라선다.

순간 능선따라 저 끝에 종석대가 바라보이고 오늘 가야할 차일봉능선이 구례읍쪽으로 길게 널어져 있다. 한쪽 옆으로는 노고단이 바로 이웃하고 있다.

그 뒤론 만복대에서 바레봉까지의 연릉이 하늘과 맞닿아서 흰 선을 하나 죽 긋고 있다. 올라왔던 길을 돌아본다.

구절양장같은 산복도로 뒤편으로 전라남도와 북도를 가르는 산록들이 병풍처럼 길 게 드리워졌고, 그 뒤론 솜구름같은 운해가 피워 올라 무등산과 내장산의 침봉들 몇 개만 섬나라처럼 두둥실 떠 있다.

 차일봉하산길

여기서 종석대 정상까진 억새 초원지대여서 비교적 수월하다. 정상에 올라서자 만복대에소 천왕봉까지의 지리종주코스가 한눈에 다 들어온다.

이곳이야 말로 지리산 최고의 전망대임에 틀림없다. 월령봉능선도 멋지게 쭉 뻗었고  그 뒤로 왕시루봉 능선도 지척으로 붙어있다. 하동쪽의 삼신봉까지 뚜렷하다.

월령봉능선코스팀이 떠나 버리자 우리는 바쁠 게 없다. 중식에 반주까지 곁드리고 천천히 하산길로 접어든다.

우리팀 말고는 아무도 지나간 흔적이 없더니 상선암쪽에서 올라오는 소로를 지나치면서부터는 가끔씩 리번도 보이고 낯선분들도 더러 보인다.

차일봉은 뚜렷하질 않아서 언제 지나쳤는지도 모를지경이다. 원사봉을 다 갈 무렵에 계곡 건너편의 산행대장께 전화로 진행상황을 물었더니 그쪽도 등로가 희미하긴 마찬가지라면서 하산은 아무래도 밤재쪽으로 해얄 것 같단다.

우리팀도 앞서간 이들이 비교적 등로가 뚜렷한 연기암쪽으로 내려갔다. 누군가 안내문까지 상세히 적어놓고 내려갔다. 큰산이라곤 두 번째라는 여성한분이 다릴 절뚝거린다.

원사봉

일행도 있지만 나는 그들 뒤로 조용히 따라내려간다. 작은 암자일줄 알았던 연기암은 의외로 큰 절이다.

잘 포장된 도로 한켠으로 음수대를 만들어 놓아서 용천수가 퐁퐁 솟아 오르고 있어 한 바가지 마셨더니 이게 정말 감로수다. 한 바가지 더 마시고 수통의 물도 갈아 넣었다.

화엄사골엔 폭포수의 굉음처럼 계곡물소리가 퍽이나 크게 들린다. 정작 확인해 보니까 자그만 실개천에 불과하다.

그만큼 양쪽의 능선이 협소해서 그런모양이다. 바빠서 화엄사 경내엔 들어 서 보지도 못하고 종종걸음으로 내닫는다.

위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50 중산리~법천폭포~장터목~백무동13.2km 관리자 2007-02-12 14638
149 성삼재~노고단~삼도봉~피아골14.7km 관리자 2007-02-23 9611
148 성삼재~만복대~고리봉~주촌삼거리12.4km 관리자 2007-02-26 11328
147 대장교~기산~웅석봉(강신등폭포)~지곡사13.8km 관리자 2007-03-09 10875
146 가현교~고동재~왕산~봉화산~선바위산15.3km 관리자 2007-03-23 9932
145 수기리~다름재~영제봉~수락폭포10.5km 관리자 2007-04-02 10802
144 한재~석대산~망해봉~남강13km 관리자 2007-04-06 8802
143 국사암~불일폭포~내원골~쌍계사12km 관리자 2007-04-09 10604
142 탑동마을~913.7m봉~백운산~석당산~자양교13.7km 관리자 2007-04-20 15198
141 선유폭포~다름재~만복대~달궁교7.0km 관리자 2007-04-23 11746
140 판기마을~1173m봉~고운능선~반천교12km 관리자 2007-05-04 8863
139 정령치~고리봉~세걸산~바래봉~용산마을12.9km 관리자 2007-05-08 10953
138 구형왕릉~왕산~필봉~60번지방도12.7km 관리자 2007-05-18 8922
137 노고단~화개재~뱀사골~반선17.3km 관리자 2007-05-29 10773
136 묵계삼거리~외삼신봉남부지능선~청학동7.9km 관리자 2007-06-04 10359
135 삿갓재~내삼신봉~쇠통바위~독바위~터골~삼성궁8.7km 관리자 2007-06-08 9805
134 양정~벽소령~형제봉~삼각고지~음정16.2km 관리자 2007-06-12 9833
133 단천북릉~수곡골~의신10.6km 관리자 2007-06-19 10196
132 묵계저수지~회남재~시리봉~거사봉~청학동10.0km 관리자 2007-06-22 10259
131 거림~세석산장~촛대봉~연하봉~장터목산장~유암폭포~중산리16km 관리자 2007-06-26 11748
130 추성동~초암능선~대륙폭포~칠선폭포~추성동13.2km 관리자 2007-07-03 9573
129 금남교~칠성봉~배티재~심답마을~금남교12km 관리자 2007-07-06 9100
128 백무동~연하봉~함양폭포~내림폭포~천령폭포14.5km 관리자 2007-07-10 13178
127 중서마을~구재봉~702m봉~동점마을9.5km 관리자 2007-07-20 10598
126 달궁마을~매막봉~1296m봉~만복대~정령치6.5km 관리자 2007-07-24 11440
125 홍계교~딱밭실골~마근담봉~백운계곡12km 관리자 2007-07-27 9482
124 단천우골~용추폭포~단천남부능선~선유동계곡8.5km 관리자 2007-08-05 9859
123 연곡분교~문바위등~느진목재~남산교10.2km 관리자 2007-08-07 9506
122 대성교~칠선남릉~칠선봉~선비샘~덕평남릉~의신14.2km 관리자 2007-08-17 10008
121 용유담~벽송능선~벽송사~서암정사~의탄천7.0km 관리자 2007-08-21 9857
120 등촌리~수리봉~성제봉~신선봉~최참판댁9.5km 관리자 2007-09-07 8842
119 달궁교~만복대동남릉~정령치~언양골9.0km 관리자 2007-09-18 11293
118 단천교~단천남릉~쇠통바위~쌍계사11.6km 관리자 2007-09-22 10638
117 중산리~법천폭포~법계사~문창대~법계사능선~중산리10.8km 관리자 2007-09-28 8892
116 달궁교~광산골~심마니능선~반선9.2km 관리자 2007-10-05 9093
115 중군교~덕두산~바래봉~1121m봉~부운능선~부운교11.3km 관리자 2007-10-09 11453
114 용은동~세걸산~오얏골~덕동교11.0km 관리자 2007-10-19 10069
113 만복골~만복대~개령암지마애불~언양골~달궁교8.5km 관리자 2007-10-23 11952
112 백무동~영신봉~큰새골능선(바른재능선)~백무동10.0km 관리자 2007-11-06 13578
111 성삼재~반야봉~용수골~직전마을17.0km 관리자 2007-11-09 9047
110 개선골~상무주암~문수암~견성골~도마마을8.0km 관리자 2007-11-19 8923
109 용유담~선녀굴~노장대~안락문~허공다리골~추성교12.7km 관리자 2007-11-23 10963
108 선유교~선유동계곡~국사암능선~쌍계사16.0km 관리자 2007-12-03 10796
107 청학이골~시루봉~거사봉~성제봉~문수암9.3km 관리자 2007-12-17 9408
106 부운교~세걸산~1253m봉~점등산~달궁교8.5km 관리자 2007-12-21 10241
105 백무동~세석평전~거림12.8km 관리자 2008-01-04 14717
104 중산리~법계사~천왕봉~장터목~법천폭포12.4km 관리자 2008-01-07 10987
103 뇌전마을~삼정산~정성재~실상사9.5km 관리자 2008-02-04 9776
102 화개교~촛대봉~황장산~당재~연곡사12.4km 관리자 2008-02-19 10102
101 불당마을~왕시루봉~선교사별장~구산마을11.0km [1] 관리자 2008-02-22 9281
100 성삼재~종석대~차일봉~완사봉~화엄사주차장11.7km 관리자 2008-03-06 9457
99 외곡교~봉애산~왕시루봉~왕시루봉동남릉~남산교12.5km 관리자 2008-03-17 9197
98 용두제~월령봉~형제봉~노고단~코재~화엄사18.5km 관리자 2008-03-20 10454
97 구만제~까치봉~지초봉~간미봉~온천랜드13.2km 관리자 2008-03-30 9510
96 밤재~견두산~천마산~깃대봉~이평초교17.0km 관리자 2008-03-31 11010
95 용운교~국사암~불일폭포~관음봉~내원골~쌍계사12.2km 관리자 2008-04-04 10882
94 이평교~깃대봉~천마봉~견두산~산동중학교15.0km 관리자 2008-04-21 10853
93 부춘교~성제봉~활공장~부춘골~부춘교13km 관리자 2008-05-05 9431
92 수철리~팔랑치~바래봉~옥계능선~옥계타운13.5km 관리자 2008-05-09 10161
91 양정교~비린내골~덕평봉~작은새골~백무동12.5km 관리자 2008-05-13 14349
90 옥계호~옥계계곡~덕두서북지능~바래봉동릉~산내교11.5km 관리자 2008-05-20 10913
89 상무마을~견두산~밤재~수락폭포11.5km 관리자 2008-06-11 10897
88 신흥교~뒷당재~칠불사갈레길~범왕교11.3km 관리자 2008-06-23 8892
87 의신~삼정마을~형제봉남릉~벽소령~쿵쿵소~의신15.0km 관리자 2008-07-10 10883
86 운서리~노장대~상내봉~공개바위~운서리12.2km 관리자 2008-07-20 9331
85 의신~삼정마을~덕평골~철골~의신9.0km 관리자 2008-07-22 10261
84 음정마을~상무주암~영원봉서북능~싸래골~반야교9.5km 관리자 2008-07-25 9555
83 의신~명선봉남릉~형제봉남릉~의신16.9km 관리자 2008-08-19 11023
82 대성교~큰세개골~대성폭포~영신대~칠선남릉~의신16.2km 관리자 2008-09-09 10255
81 삼정마을~오리정골~형제봉~절골~의신18.0km 관리자 2008-09-22 10440
80 판기마을~청래골~연하남릉~일출봉~일출능선~중산리13.4km 관리자 2008-10-06 8861
79 달궁~광산골~투구봉~망바위봉~뱀사골11.0km 관리자 2008-10-20 10273
78 순두류~천왕골~광덕사골~중산리9.5km 관리자 2008-11-07 8878
77 백무동~곧은재능선~칠선봉~바른재능선~백무동9.7km 관리자 2008-11-17 13254
76 육모정~영제봉~다름재~온천랜드10.7km 관리자 2008-12-08 11628
75 산동저수지~만복대서부능선~고리봉서부능선~당동마을11.5km 관리자 2008-12-23 11964
74 순두류~천왕봉동릉~중산리주차장9.0km 관리자 2009-01-06 10938
73 사곡교~깃대봉~형제봉~천왕봉~예성교17.2km 관리자 2009-01-19 11483
72 선바위산~봉화산~왕산~고동재~가현교15.3km 관리자 2009-02-09 10633
71 섬진강천문대~속새금~천왕봉~수양봉~갈미봉~깃대봉13.8km 관리자 2009-02-24 10576
70 월횡교~사림산~흰덤산~두방산~비룡산~우방산~두양교13km 관리자 2009-03-09 9855
69 성심원~십자봉~웅석봉~마근담봉~홍계교13.3km 관리자 2009-03-23 11747
68 대포리~치밭목능선~장당골 & 탑골능선~치밭목능선~소막골25.2km 관리자 2009-04-06 11976
67 회남교~시루봉능선~독매마을11.6km 관리자 2009-04-20 9176
66 밤재터널~계척봉~견두산~천마봉~깃대봉~이평초교15.7km 관리자 2009-04-30 11301
65 중군마을~덕두산~바래봉~춘향골12.0km 관리자 2009-05-18 10272
64 의신~삼정마을~산태골~1542m봉~총각샘~토끼봉~뒷당재16.1km 관리자 2009-06-02 10323
63 거림~촛대남릉~시루봉~청학연못~와룡폭포~밀금폭포~거림11.0km 관리자 2009-06-08 10520
62 정령치~만복대~고리봉~당동계곡~온천랜드11.5km 관리자 2009-06-10 12181
61 성삼재~묘향대~이끼폭포~뱀사골17.6km 관리자 2009-06-19 11097
60 반선교~천년송~명선북릉~음정마을14.4km 관리자 2009-06-24 10440
59 벽송사 서암~칠선계곡 용소 널널산행 관리자 2009-07-07 12412
58 소리교~시무산~수양산~벌목봉~백운계곡11.3km 관리자 2009-08-04 10355
57 순두류~황금능선~내원사능선~내원사 8.5km 관리자 2009-08-26 13808
56 반선교~와운골~별바위등~도솔암~양정교13.5km 관리자 2009-09-07 12198
55 거림~삼신골~원삼신봉~한벗샘~자빠진골~거림8.5km 관리자 2009-09-22 11356
54 만수천~두루봉~반야봉~대소골~심원마을11.5km 관리자 2009-10-20 10582
53 순두류~법계사능선~문창대~칼바위~중산리11.6km 관리자 2009-12-30 10274
52 백무동~장터목~천왕봉~법계사~중산리12.9km 관리자 2010-02-03 18686
51 반천1교~주산~고운동계곡~반천마을12.0km 관리자 2010-03-03 11165
XE Login